오늘은 9월 26일 토요일입니다. 음력 8월 10일입니다.

현재 부산의 기온은 20도입니다. 체감온도는 20.5도입니다. 자외선 지수는 5로 보통입니다. 오존 지수는 0.040ppm으로 보통입니다.

01234567891011

보시는 것처럼 부산의 하늘은 맑습니다. 예보도 맑음입니다. 오늘 부산의 최저기온은 17도이고, 최고기온은 24도입니다.

오늘의 미세먼지입니다.

출처: 네이버

현재 미세먼지는 위와 같습니다. 오전 예보, 오후 예보 모두 전국이 좋음입니다.

출처: 네이버

현재 초미세먼지는 위와 같습니다. 오전 예보, 오후 예보 모두 전국이 좋음입니다.

출처: 기상청

기상청 예보에 따르면 (내일 아침까지 강원 영동 비) 내일(27일) 아침(09시)까지 강원 영동에는 동풍의 영향으로 비가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 예상 강수량(27일 아침(09시)까지)
- 강원 영동: 5~10mm
(너울) 동해안에는 너울이 글피(29일)까지 이어지면서 매우 높은 물결이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는 곳이 있겠으니, 안전사고와 저지대 침수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랍니다.
(저녁 기상 전망)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은 흐리고 강원 영동에는 비가 오는 곳이 있겠으며, 경북 동해안에는 산발적으로 빗방울 떨어지는 곳이 있겠습니다. 한편, 그 밖의 전국은 가끔 구름 많겠으며, 전남 남부에는 대기 불안정에 의해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 소나기 예상 강수량(26일 밤(21시)까지)
- 전남 남부: 5~20mm
(하늘상태)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은 내일(27일) 오전까지 대체로 흐리다가 내일 오후부터 맑아지겠고, 그 밖의 전국은 모레(28일)까지 대체로 맑겠습니다.
기온 전망은 강원 영동과 경북 북부 동해안은 동풍이 불면서 내일(27일)까지 낮 기온이 20도 내외로 낮겠고, 그 밖의 내륙에서는 낮과 밤의 기온차가 10도 이상 크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 내일(27일) 아침 최저기온은 11~18도, 낮 최고기온은 20~26도가 되겠습니다.
- 모레(28일) 아침 최저기온은 9~17도, 낮 최고기온은 21~25도가 되겠습니다.

오늘 현재의 뉴스 토픽입니다.

출처: 네이버

1위는 '디지털 교도소 접속 차단된다'입니다. 강력사건 범죄자의 신상을 임의로 공개해 '사적 제제'로 논란이 된 디지털 교도소가 방송통신심의위원회의 전면 접속 차단 조치 이틀 만에 주소를 옮겨 부활했습니다. 26일 오후 디지털 교도소는 기존과 다른 인터넷 주소(URL)를 통해 접속할 수 있습니다. 기존 디지털 교도소 주소에 접속하면 방심위의 차단 안내 페이지로 연결됩니다. 이 홈페이지는 기존의 디지털 교도소를 그대로 옮긴 모습이다. 디자인은 물론, 게시된 범죄자의 신상정보가 기존 홈페이지에 있는 것과 같습니다. 다만 메인 화면에는 "새로운 디지털 교도소 주소는 인스타그램과 트위터를 확인하라"는 안내가 새로 올라왔습니다. 또 '접속 차단 시 이용 방법'이라는 메뉴가 새로 생겨 사이트가 재차 차단될 경우에 대한 대비책도 공지했습니다.

2위는 '불법 드론 때문에'입니다. 불법 드론으로 인해 여객기 1대, 화물기 4대 등 항공기 5대가 인천공항에 착륙하지 못하고 김포공항으로 회항하는 일이 발생했습니다. 26일 인천 국제공항공사에 따르면 승객 59명을 태운 채 이날 오후 2시 50분 인천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던 시베리아 항공 여객기(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출발)가 김포공항으로 회항했습니다. 이날 오후 1시 40분 도착 예정이던 아시아나항공 화물기(독일 프랑크푸르트 출발), 오후 2시 15분 도착 예정이던 아메리칸항공 화물기(미국 로스앤젤레스 출발), 오후 2시 25분 도착 예정이던 아시아나항공 화물기(베트남 하노이 출발), 오후 3시 10분 도착 예정이던 아메리칸항공 화물기(미국 댈러스 출발)도 김포공항으로 방향을 돌렸습니다.

3위는 '코로나 19 집단감염'입니다.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집단 발병이 요양시설과 어린이집 등에서도 이어지면서 확진자가 잇따라 나오고 있습니다. 중앙 방역대책본부(방 대본)는 26일 낮 12시 기준으로 서울 강남구 디와이 디벨로먼트와 관련해 총 9명의 확진자가 나왔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18일 첫 확진자(지표 환자) 발생 후 접촉자 조사 과정에서 8명이 추가로 확진되었습니다. 기존의 서울 집단감염 시설에서도 꾸준히 확진자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도봉구 예마루데이케어센터와 관련해 확진자가 1명 더 늘어 누적 19명이 됐고, 관악구 사랑나무 어린이집 감염 사례에서는 1명이 추가돼 누적 확진자가 7명으로 늘었습니다.

4위는 '행정조치 발동'입니다. 추석 연휴(30∼10월 4일)를 앞둔 주말인 26일 제주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방역 특별 행정 조치가 시행됐습니다. 제주도에 따르면 이날부터 추석 연휴가 끝나는 다음 달 4일까지 제주 국제공항과 제주항으로 제주에 도착한 방문객은 체류 기간 반드시 마스크 착용을 해야 합니다. 또 제주공항 도착 즉시 발열 검사를 받고 37.5도가 넘을 경우 발열 증상자로 분류돼 코로나 19 진단검사를 무조건 받아야 합니다. 코로나 19 진단검사를 받은 발열 증상자는 판정 결과가 나올 때까지 의무적으로 격리 조처됩니다. 이날 제주 국제공항 도착 항공편으로 2만 7천여 명의 관광객과 귀성객 등이 제주에 왔으며, 이들부터 특별 행정 조치 대상이 됩니다. 도는 이날부터 추석 연휴 및 개천절 연휴(10월 9∼11일)까지 총 30만 명의 관광객이 제주를 방문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5위는 '코로나 19 확산'입니다. 정부는 추석 연휴를 앞두고 어린이집, 요양시설 등 일상생활공간에서 코로나 19가 확산되는 데 대해 경계심을 가지고 거리두기를 생활화해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권준욱 중앙 방역대책본부 부본부장은 26일 코로나 19 정례 브리핑에서 "최근 코로나 19 발생이 전반적 감소했습니다. 특히 오늘 45일 만에 국내 발생이 50명 이하로 떨어졌다"라고 말했습니다. 권 부본부장은 "추석 연휴가 다가오고 선발적인 코로나 19 감염이 계속되고 있어 전국적 유행이 증폭될 위험이 여전하다"며 "하루하루 통계로 안심할 수 있는 상황은 아니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여기까지입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