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손흥민 인스타그램

토트넘의 손흥민 선수가 챔피언스리그에서 두 골을 폭발시켰습니다. 유럽 무대 통산 121골로 차범근이 보유한 한국인 유럽 최다골 기록과 동률을 이뤘습니다. 챔피언스리그 즈베즈다와의 경기에 선발 출장한 손흥민은 전반 16분 만에 포문을 열었습니다. 배후에서 기회를 엿보다 라멜라의 크로스에 달려들며 왼발 논스톱슛으로 마무리했습니다.

챔피언스리그 두 경기 연속골입니다. 전반 막판 두 번째 골도 터뜨렸습니다. 역습 상황에서 특유의 스피드로 치고 들어가 은돔벨레의 패스를 침착하게 마무리했습니다.

이날 손흥민은 전반 16분과 44분 연이어 골문을 흔들며 5대 0 대승을 이끌었습니다.
영국 BBC는 23일(한국 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토트넘과 츠르베나 즈베즈다(세르비아) 간의 2019-2020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B조 3차전이 끝난 후 손흥민을 경기 최우수 선수인 '맨 오브 더 매치(MOM·Man of the match)'로 선정했습니다.

2010년 독일 함부르크에서 데뷔한 이래 유럽 무대 통산 121골로, 차범근과 함께 한국인 유럽 최다골 기록 동률을 이룬 순간이었습니다.

손흥민은 후반에도 결정적인 기회를 잡는 등 해트트릭을 놓친 것이 아쉬울 정도로 활발한 공격력을 과시했고 후반 23분, 홈팬들의 기립박수 속에 교체됐습니다.

손흥민의 맹활약을 앞세운 토트넘은 이번 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1무 1패로 승리가 없었으나 세 경기 만에 첫 승리를 따냈습니다. 승점 4를 쌓은 토트넘은 3연승을 달린 뮌헨(승점 9)에 이어 B조 2위로 올라섰습니다.

  1. 청결원 2019.10.24 07:01 신고

    포스팅 잘 보고 가네요~
    오늘 하루도 힘찬 하루 보내세요~

  2. 유하v 2019.10.24 22:48 신고

    우리의 슈퍼손 화이팅입니다!!ㅎ

이미지출처: 류현진 인스타그램

류현진(32·로스앤젤레스 다저스) 선수는 29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 오라클 파크에서 열린 2019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샌프란 시스코 자이언츠와의 방문 경기에 선발 등판해 7이닝 동안 안타 5개를 허용하고 삼진 7개를 기록했습니다. 올 시즌 정규리그 마지막 등판에서 무실점 투구로 팀 2-0 승리를 이끌었습니다. 투구 수는 97개였습니다. 역대 아시아 투수 최초로 평균자책점 1위에 올랐습니다.

이로써 류현진 선수는 평균자책점을 2.41에서 2.32로 낮춰 제이콥 디그롬(31·뉴욕 메츠·2.43)을 따돌리고 내셔널리그 1위이자 메이저리그 전체 평균자책점 1위를 확정했습니다. 또 디그롬의 11승 8 패보다 3승 만은 14승 5패를 기록했습니다.

1995년 일본인 노모 히데오가 세운 역대 아시아 투수 최저 평균자책점(2.54) 기록도 24년 만에 교체했습니다.

류현진 선수는 다저스가 2-0으로 앞선 8회초 타석에서 대타로 교체됐고, 경기가 끝나서 시즌 14승(5패)째를 거뒀다. 2013년과 2014년에 달성한 시즌 개인 최다승과 타이기록이다.

류현진 선수는 타석에서도 두 경기 연속 타점을 올렸습니다. 0-0으로 맞선 5회 초 2사 3루에서 샌프란시스코 우완 선발 투수 로건 웨브의 시속 149㎞짜리 빠른 공을 잡아당겨 좌전 안타로 3루 주자를 홈에 불러들였습니다. 류현진 선수의 적시타는 이날 경기의 결승타가 되었습니다.

두 경기 연속 타점을 올린 류현진 선수는 타율 0.157(51타수 8안타), 홈런 1개, 타점 3개로 올 시즌 타격을 마쳤습니다. 류현진 선수는 이날 전원 우타자로 라인업을 꾸린 샌프란시스코 타선을 맞아 체인지업으로 위력적인 투구 했습니다. 삼진을 잡은 7명에게 6번이나 결정구로 체인지업을 던졌습니다. 오른손 타자 바깥쪽에 떨어지는 체인지업은 탈삼진과 9번의 땅볼 유도로 큰 위력을 떨쳤습니다. 류현진은 빠른 공(36개) 다음으로 많은 32개를 체인지업으로 채웠습니다. 우타자 몸 쪽으로 휘어지는 컷 패스트볼이 20개로 뒤를 이었습니다.

류현진 선수는 1회 첫 타자 도노반 솔라노를 8구 접전에서 체인지업을 던져 삼진을 잡고, 4회 다시 만난 솔라노까지 10 타자를 연속 범타로 막았습니다. 그동안 삼진을 5개나 잡았습니다. 4회 1사 후 마우리시오 두본에게 첫 안타를 허용한 데 이어 버스터 포지에게 우전 안타를 내줘 1, 2루 위기를 맞았습니다. 그러나 4번 타자 에번 롱고리아를 우익수 뜬 공, 5번 케빈 필라를 좌익수 뜬 공으로 잡았습니다. 류현진은 5회 2사 후 하위 타선에 연속 안타를 허용했지만, 솔라노를 3루수 땅볼로 유도해 무실점으로 이닝을 끝냈습니다.

삼자범퇴로 6회를 마친 류현진 선수는 7회 2사 후 내야 안타를 맞았지만, 조이 리커드를 상대로 정규리그 마지막 삼진을 잡고 마운드를 넘겼습니다. 다저스는 1-0으로 앞선 6회 맥스 먼시의 우중월 솔로 홈런으로 2-0으로 달아났다. 류현진에 이어 마에다 겐타가 8회 삼진 2개를 곁들이며 1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았다. 마무리 켄리 젠슨은 9회 등판해 몸에 맞는 공과 안타를 연속으로 허용해 무사 1, 2루 실점 위기를 자초했지만, 세 타자를 연속 삼진으로 돌려세우고 경기를 마쳤습니다.

다저스는 이날 승리로 시즌 105승(56패)째를 따내면서 지난 1953년 브루클린 다저스 시절 달성한 구단 한 시즌 최다승 기록과 타이를 이뤘습니다. 30일 열리는 정규시즌 마지막 경기에서 승리할 경우 최다승 기록을 경신하게 됩니다.

이미지출처: 류현진선수 인스타그램

류현진(32, LA 다저스)은 메이저리그 마지막 안방 경기 등판에서 데뷔 이후 7 시즌 만에 첫 홈런을 쳤습니다. 그리고 6번째 도전 만에 시즌 13승(5패)을 기록했습니다.

류현진은 23일 예정보다 하루 더 쉬고 등판한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경기에서 선발 등판해 7 대 4 승리에 기여했습니다. 평균자책점은 2.35에서 2.41로 조금 올랐지만 여전히 메이저리그 전체 1위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출발은 불안했습니다. 1회 초 가렛 햄슨에게 솔로포를 허용하면서 0 대 1로 끌려갔습니다. 네 경기만에 홈런을 얻어맞았고 수비 실책도 나오면서 공 25개를 던진 뒤에야 이닝을 끝냈습니다.

2회부터 체인지업의 제구가 잡히면서 투구 내용도 완전히 달라졌습니다.

3회엔 연속 삼진을 낚았고 이후 두 차례 병살타를 유도하면서 별다른 위기 없이 안정감을 과시했습니다.

5회 말 0 대 1로 끌려갈 때 상대 선발투수 안토니오 센자텔라의 시속 151km짜리 강속구를 받아쳐 우중간 펜스를 넘어가는 홈런을 쳤습니다. 빅리그 데뷔 7년 만에 터뜨린 메이저리그 210타수 만에 첫 홈런포였습니다.

류현진이 포문을 열자 팀 타선도 응답했습니다. 작 피더슨의 볼넷에 이어 가빈 럭스와 저스틴 터너까지 안타를 치면서 만루가 되었고 이어 코디 벨린저가 시즌 46호 만루 홈런을 폭발시켜 단숨에 5 대 1로 역전시키며 분위기를 뒤집었습니다.

류현진은 7회에 위기가 찾아왔습니다. 2사 주자 한 명을 두고 샘 힐리아드에게 투런포를 허용했습니다. 
류현진은 7이닝 3 실점으로 6 대 3으로 앞선 8회 말 케일럽 퍼거슨에게 마운드를 넘겨 다저스가 7대 4로 승리하면서 시즌 13승도 거뒀습니다.

류현진에게 콜로라도는 이날 전까지 통산 14차례 등판해 4승 7패, 평균자책점 4.94를 기록했습니다. 올 시즌에는 4번 만나 승리 없이 1패 , 평균자책점 4.87로 부진했습니다. 이날도 퀄리티스타트(6이닝 이상 3 실점 이하)를 기록했지만 승리까지 가는 길을 어려웠습니다.

류현진 선수의 콜로라도 전 하이라이트를 보시려면 아래를 클릭하세요.

 

 

'피칭 몬스터, 이제는 배팅 몬스터' 류현진, 7이닝 3실점 8K 1홈런 H/L

하이라이트

sports.news.naver.com

 

 

류현진 선수 홈런에 대한 현지 코멘터리를 보시려면 아래를 클릭하세요.

 

'NO.99 베이브 류입니다!' 류현진 홈런 현지 코멘터리

현지해설

sports.news.naver.com

여기까지입니다.

  1. 뉴엣 2019.09.25 00:23 신고

    어제였나? 류현진 선수 홈런 소식이 하루 종일 이슈였지요.
    경기 정리 잘 보고 갑니다. 오늘도 좋은 하루 보내세요 :)

  2. 다이천사 2019.09.25 08:05 신고

    기분 좋은 하루였죠~^^

    • 늘 언제나 키리나 2019.09.26 08:50 신고

      이전 경기가 안좋았는데 이제는 회복된것 같습니다. 더 좋은 경기 보여주었으면 합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십시오.

  3. 담덕01 2019.09.25 11:12 신고

    류현진 선수 홈런을 클립 영상으로 봤는데 우리나라 중계진 뿐만이 아니라 미국 중계진도 아주 난리가 났더군요.
    시원해서 보기 좋았습니다. 거기에다 13승까지 ^^

    • 늘 언제나 키리나 2019.09.26 08:54 신고

      다저스 타선의 물꼬를 류현진 선수가 터트려서 더 좋았습니다. 잘 던지고 잘 치고... 즐거운 하루 보내십시오.

  4. Onepick 2019.09.30 11:55 신고

    키리나님 안녕하세요!
    류현진 선수가 멋지게 홈런을 날렸군요..! 이번을 계기로 더 자신감있게 좋은 경기 보여줬으면 좋겠어요!!
    키리나님! 혹시 요즘 열심히 일 하시느라 피로가 많이 쌓이진 않으셨는지요?
    저희는 맞춤형 건강기능식품을 만드는 스타트업 <원픽>입니다.
    이번에 피로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기능성 원료를 담은 제품 <원픽 파인>을 출시했답니다.
    피로개선에 대한 고민을 저희가 도와드릴 수 있을 것 같아요.
    공감 꾹! 구독하기 꾹! 누르고 가니, 저희 블로그도 한번 들러주셔서 맞팔하고 꾸준히 소통해요^^

    • 늘 언제나 키리나 2019.09.30 20:16 신고

      스타트업 기업이시군요. 블로그 들러서 보고 왔습니다. 자주 방문하겠습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뉴욕 메츠와의 경기 하이라이트를 보시려면 아래를 클릭하세요.

 

LA다저스 vs 뉴욕 메츠 H/L (2019.09.15)

하이라이트

sports.news.naver.com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의 류현진 선수가 그동안 부진을 깨끗이 씻어 내고, 7이닝 무실점 역투를 펼쳤습니다.

류현진은 미국 뉴욕 시티필드에서 열린 뉴욕 메츠와의 원정경기에 선발 등판해 7이닝 동안 안타 2개 만을 허용하고, 볼넷 없이 삼진 6개를 잡으면서 무실점을 기록했습니다.

평균자책점(ERA)을 2.45에서 2.35로 낮춘 류현진은 0대 0으로 맞선 상황에 교체돼 시즌 13승에는 실패했습니다.

류현진의 사이영상 경쟁자인 메츠의 디그롬 역시 7이닝 동안 볼넷 없이 3피 안타 삼진 8개를 잡으며 무실점해 평균자책점을 2.61로 낮췄습니다.

경기에서는 뉴욕 메츠가 3대 0으로 승리했습니다.

류현진 선수는 지난 4경기에서 승리 없이 3패를 당했고 총 19이닝 동안 무려 21 실점을 기록했습니다. 4경기 평균자책점이 무려 9.95로 높았습니다. 비록 승리를 하지는 못했지만 최근 부진을 씻어냈다는데 큰 의미가 있는 경기입니다.

류현진 선수는 이날 머리카락을 회식으로 염색하며 새로운 마음 가짐으로 마운드에 올랐습니다.

이날 경기 시작 후 첫 5명의 타자를 모두 아웃 처리하며 산뜻하게 출발했습니다.

2회 말 2사 후 로빈슨 카노에게 좌전안타를 맞고 첫 안타를 허용하지만 다음 타자 토드 프레지어를 좌익수 플라이로 처리하고 이닝을 끝냈습니다.

3회 말 2사 후 1번 타자 아메드 로사리오에게 좌전안타를 내줬습니다. 이어 J.D 데이비스를 유격수 땅볼로 처리해 이번에도 주자의 득점권 진루를 허락하지 않았습니다.

이후 류현진 선수는 4회부터 7회까지 4이닝을 연거푸 삼자범퇴 처리했습니다. 7회 말에는 1사 후 강타자 피트 알론소와 윌슨 라모스를 연속 삼진으로 잡아냈습니다.

다음에는 13승을 기대하겠습니다. 여기까지입니다.

  1. 오렌지훈 2019.09.15 17:23 신고

    요즘 부진하네요^^ 분발해서 담 기회엔 승리하면 되죠~
    잘 보고 갑니다

    • 늘 언제나 키리나 2019.09.17 22:17 신고

      앞 4경기에서 부진했는데 이제 회복하고 있는것 같습니다. 승리를 기원하면 좋은 하루 보내십시오.

  2. 인에이 2019.09.15 20:53 신고

    13승을 기대합니다!!

이미지출처: 류현진 인스타그램

류현진(32·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프로 데뷔 13년 만에 한미 통산 150승을 기록했습니다. 

류현진은 12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7이닝 5피 안타 2 사사구 4 탈삼진 무실점 호투했습니다. 안타는 5개를 허용했지만 위기 때마다 위기관리 능력으로 무사히 이닝을 소화했습니다. 

최근 5경기에서 평균자책점 0.55를 기록했지만 타선과 수비의 도움을 받지 못해 2승밖에 달성하지 못했다. 특히 지난 1일 ‘투수들의 무덤’ 쿠어스필드에서 6이닝 무실점을 기록하고도 승수를 쌓지 못했다.

8-0으로 크게 앞선 8회 이미 가르시아에게 마운드를 넘겼고, 팀은 9-3으로 이겨 류현진은 시즌 12승(2패)과 한미 통산 150승을 동시에 수확했습니다. 

2006년 KBO 리그 한화 이글스에 데뷔한 류현진은 역대 최초로 신인상과 최우수선수(MVP)를 석권하며 화려하게 등장했고 메이저리그 진출 전인 2012년까지 한화에서 통산 98승을 기록했습니다. 빅리그에 진출해 이날까지 통산 52승을 보태 한미 통산 150승 고지를 밟았습니다. 

류현진은 또 시즌 평균자책점(ERA)을 1.53에서 1.45로 더 낮춰 내셔널리그 사이영상의 선두 주자가 되었습니다. 

올 시즌 홈에서 9승 무패를 올린 류현진은 또 안방 평균자책점도 0.89에서 0.81를 기록했습니다. 

다저스는 이날 승리로 시즌 79승 41패를 기록하면서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1위를 유지했다. 지구 2위 애리조나(59승 59패)와의 승차는 19경기로 벌어졌다.

류현진 선수의 12승 하이라이트를 보시려면 아래를 클릭하세요.

 

류현진 12승 하이라이트 한미통산 150승

류현진 12승 하이라이트 한미통산 150승

www.pandora.tv

여기까지입니다.

  1. 뉴엣 2019.08.12 21:21 신고

    류현진 선수 승승장구 하고 있군요!

    • 늘 언제나 키리나 2019.08.13 08:19 신고

      9승에서 10승이 힘들었는데 12승까지는 순탄하게 오고 있습니다. 사이영상이 가까워 지고 있습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2. 라미드니오니 2019.08.12 23:47 신고

    안그래도 하이라이트를 봤는데 참기분좋더군요. 사이영상 가능성도 있지않나생각해봤습니다.

  3. 잉여토기 2019.08.13 08:06 신고

    류현진 선수의 기록이 대단하네요.
    신인상과 MVP를 한번에 수상했던 한국에서의 신인시절 성적도
    현재의 메이저리그 최고의 성적도 엄청나네요.

    • 늘 언제나 키리나 2019.08.13 08:21 신고

      류현진 선수가 계속 기록을 갈아치우고 있습니다. 사이영상 받았으면 좋겠습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4. 다이천사 2019.08.13 09:55 신고

    정말 대단해요^^
    계속 신기록 행진이 이어지길~

    좋은하루 되세요 ^^

  5. FranklinLee 2019.08.13 10:19 신고

    어제 아침에 7회까지 기분 좋게 보고 출근했네요.ㅎㅎ 류현진 선수 화이팅입니다.ㅎㅎ

    • 늘 언제나 키리나 2019.08.13 10:24 신고

      그렇군요. 류현진 선수 후반기에도 힘을 내서 더 잘해주었으면 합니다. 무더위 조심하세요.

  6. 담덕01 2019.08.13 12:16 신고

    저는 하이라이트로 봤는데 큰 위기는 두 번 정도
    나머지는 여유롭더군요.
    사이영상 가나요? ^^

    • 늘 언제나 키리나 2019.08.13 14:30 신고

      사이영상 가야죠. 이대로만 하면 될것같습니다. 부상없이. 무더위 조심하시고 활기찬 하루 보내세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