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손흥민 인스타그램

토트넘의 손흥민 선수가 챔피언스리그에서 두 골을 폭발시켰습니다. 유럽 무대 통산 121골로 차범근이 보유한 한국인 유럽 최다골 기록과 동률을 이뤘습니다. 챔피언스리그 즈베즈다와의 경기에 선발 출장한 손흥민은 전반 16분 만에 포문을 열었습니다. 배후에서 기회를 엿보다 라멜라의 크로스에 달려들며 왼발 논스톱슛으로 마무리했습니다.

챔피언스리그 두 경기 연속골입니다. 전반 막판 두 번째 골도 터뜨렸습니다. 역습 상황에서 특유의 스피드로 치고 들어가 은돔벨레의 패스를 침착하게 마무리했습니다.

이날 손흥민은 전반 16분과 44분 연이어 골문을 흔들며 5대 0 대승을 이끌었습니다.
영국 BBC는 23일(한국 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토트넘과 츠르베나 즈베즈다(세르비아) 간의 2019-2020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B조 3차전이 끝난 후 손흥민을 경기 최우수 선수인 '맨 오브 더 매치(MOM·Man of the match)'로 선정했습니다.

2010년 독일 함부르크에서 데뷔한 이래 유럽 무대 통산 121골로, 차범근과 함께 한국인 유럽 최다골 기록 동률을 이룬 순간이었습니다.

손흥민은 후반에도 결정적인 기회를 잡는 등 해트트릭을 놓친 것이 아쉬울 정도로 활발한 공격력을 과시했고 후반 23분, 홈팬들의 기립박수 속에 교체됐습니다.

손흥민의 맹활약을 앞세운 토트넘은 이번 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1무 1패로 승리가 없었으나 세 경기 만에 첫 승리를 따냈습니다. 승점 4를 쌓은 토트넘은 3연승을 달린 뮌헨(승점 9)에 이어 B조 2위로 올라섰습니다.

  1. 청결원 2019.10.24 07:01 신고

    포스팅 잘 보고 가네요~
    오늘 하루도 힘찬 하루 보내세요~

  2. 유하v 2019.10.24 22:48 신고

    우리의 슈퍼손 화이팅입니다!!ㅎ

+ Recent posts